快捷搜索:

시진핑, 윈강석굴은 인류 문명의 보물인 만큼 보

11일 저녁, 시진핑(習近平) 총서기가 다퉁(大年夜同) 윈강석굴(雲岡石窟)을 방문해 역사 문화 유산 보호 사업을 시찰했다. 석굴은 규모가 크고, 각각의 조각 예술들은 조예가 뛰어나며, 조각상 하나하나가 마치 살아있는 듯 생동감이 넘친다. 시 총서기는 동굴 안으로 들어가 조각상과 벽화를 꼼꼼히 살펴보면서 석굴의 조성 역사와 예술 품격, 문화재 보호 상황 등을 상세하게 물었다. 시 총서기는 윈강석굴은 중국 문화의 특색 및 중국과 서양 문화가 교류한 역사를 보여준다면서 이는 인류 문명의 보물인 만큼 보호를 최우선으로 견지해 보호하는 바탕에서 연구해 잘 활용해야 한다고 말했다.[글/장샤오쑹(張曉松), 주지차이(朱基釵) 기자, 촬영/리쉐런(李學仁), 셰환츠(謝環馳), 류빈(劉彬) 기자]

원문 출처:신화사

您可能还会对下面的文章感兴趣: